메뉴 건너뛰기

항공우주정보

본문시작

조회 수 8019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자동화가 계속 증가하는 시대에 모든 모드의 비행에서 현대적인 항공기를 운항하는 것의 의미를 분명히 하기 위해 조종사 문화가 바뀌어야 한다고 NTSB는 말한다.

  작성자 : 스티븐 트림블


asiana-crash-r2.jpg

  아시아나항공 214편이 7월 6일 샌 프란시스코에서 방파제와 충돌한 후 추락한 정확한 원인은 앞으로 몇 주 혹은 몇 달이 지날때까지 밝혀지지 않을 것이다. 그러나 조사관들은 이미 핵심적인 사실을 한 가지 파악했고 이는 조종사들이 자동화된 조종실을 더 잘 감시하게 하려는 규제 기관과 업계의 계속된 노력을 더욱 부채질할 것으로 보인다.

  214편의 경우 보잉 777-200ER은 기준 진입 속도에서 34노트나 낮아져 실속에 가까워졌지만 부기장석의 조종사 이정민은 사고 후 미국 NTSB와의 면담에서 너무 늦어질 때까지 이 사실을 알지 못했다고 말했다. "감독 조종사"인 이정민은 오토스로틀이 가동되고 있다고 확신하고 있었지만 그렇지 않았다.

  자동화 시대에 조종사들이 더 효과적으로 감시하게 할 필요가 있음은 이미 항공안전 전문가들 사이에서 흔한 논제가 되었다. NTSB는 교란된 혹은 의식하지 못한 승무원의 오류가 어떻게 사망 사고를 초래하거나 기여했는지 조사하기 위해 1990년대 초의 문서까지 뒤지고 있지만 여전히 진행은 느리다. 지금 NTSB와 업계관계자들이 설립한 위원회가 조종사 감시 기술을 향상시키기 위한 새로운 방법을 찾고 있다. 목표는 현대적인 조종석을 감시하는 것이 무엇을 의미하는지 명료하게 이해하고 비행기가 지상활주, 상승 또는 하강, 순항비행 모드에 있을 때 감시 업무를 어떻게 할당할지 결정하는 것이다.

  위원회는 12월에 공개될 제안서가 조종사 감시 기술의 중요성에 대해 널리 일깨워주기를 희망한다. 수년 동안 이 의제를 주창한 NTSB 위원인 로버트 섬월트는 조종사 문화가 바뀌어야 한다고 믿는다.

 
  비행의 단계

  7월 17일에 열린 항공사 조종사 협회(ALPA)의 항공 안전 포럼에서 섬월트는 조종사들이 여전히 조종 기술과 협동성으로 평가받고 있으며 비행의 모든 단계에서 항공기의 기능을 얼마나 잘 감시하는지는 고려되지 않는다고 말했다. "나는 패러다임의 전환이 일어나야 할 때라고 생각한다."라고 섬월트는 말했다. "그렇다, 조종사는 스틱과 러더를 조작하는 기술이 좋아야하고 승무원자원관리 기술이 좋아야한다. 그러나 우수한 감시 기술도 있어야 한다."

  더 좋은 감시 기술의 습득에 방해가 되는 요인 중 하나는 인간의 두뇌 구조이다. 나사에서 항공우주 인적요소 분야에서 수석 과학자로 근무하다 최근 퇴임한 키 디스뮤크스는 자동화된 조종실을 운용하기 위해 필요한 여러 가지 업무에 인간의 뇌가 적합하지 않다고 말한다.

  ALPA 포럼에도 참석했던 디스뮤크스는 에어버스, 보잉, 엠브레어의 항공기가 사용된 60회의 비행에서 민항 조종사들을 관찰한 나사의 연구를 소개했다. 이 연구는 조종사들이 매 비행마다 평균 6번의 감시 실수를 일으키는 것을 발견했다.

  "이 실수 중 일부는 매우 심각하다."라고 디스뮤크스는 말했다. "한번은 비행 조종사가 스로틀을 밀려고 했다. 그러나 어느 조종사도 비행관리 컴퓨터에 방향이 잘못 설정되어있는 것을 알지 못했다."

  나사의 연구자들은 고도 변경을 위한 수직속도 모드로의 전환과 같은 자동화 시스템의 모드 변화를 양쪽 조종사들이 모두 복창하지 않은 사례를 19건 기록했다.

  이 연구는 또한 안정되지 않은 진입에서의 승무원들을 조사했다. 이는 손으로 조종해서 착륙한다는 의미이다. 조사 대상이 된 60회의 비행에서 9건이 불안정 진입이었다. 9번 모두 비행기는 1,000피트에서 착륙 설정을 완료하고 활공 경로에 진입해야 했다.

asiana-crash-rexfeatures_26.jpg
                        
  항상 요구되는 것은 아니지만 각 경우에 감독 조종사는 지상 1,000피트와 500피트에서 고도를 복창할 것으로 예상되었다. 그러나 9번의 불안정 접근 중 5번은 감독 조종사가 고도를 복창하지 않았다. 나머지 4건의 경우 조종사가 복창은 했으나 1,000피트에서 최종 착륙 설정이 완료되지 않았음을 지적하지 않았고 그 상태로 900피트까지 하강했다고 디스뮤크스는 말했다.

  "많은 경험을 쌓고 의욕있는 조종사들이 자신의 생명이 걸린 상황에서 왜 우리가 그들에게 기대하는 만큼 항상 효과적으로 감시하지 않는지는 큰 의문이다."라고 그는 덧붙였다. "우리는 이유를 알 필요가 있다. 단언하건데 그냥 훈련 부서에 가서 교관들에게 감시에 더 중점을 두라고 해봤자 아무것도 달라지지 않는다."

  나사가 확인한 가장 큰 요인은 아마도 인간의 뇌가 정보를 처리하는 방식일 것이다. 인간의 뇌는 주 경고등이나 빠른 감압과 같은 자극에 가장 효과적으로 반응하도록 진화했다고 디스뮤크스는 말했다. 이는 일반적으로 흔치않은 결함이나 상황의 이상을 감지하는데 적합한 감시 모니터나 단추에는 상대적으로 부적합하다.

  "만약 천 번의 비행에서 특정 스위치나 게이지의 위치를 천 번 확인했는데 이들이 항상 있어야할 곳에 있었다면 제 위치에 있지않은 극히 드문 상황에서도 사람은 자신이 예상했던 것만 보게 된다."라고 디스뮤크스는 말했다. "그것을 보는 시간은 몇 분의 1초에 불과하다. 실제로 스위치가 어디에 놓여있는지에 대한 정보를 뇌가 처리할만큼 긴 시간이 아니다."

 
  유전적 문제

  이런 기본적인 유전적 문제에 더해 조종사들이 여러 가지 업무를 처리해야하거나 시간의 부족과 같은 다른 교란 요인들이 중첩된다고 디스뮤크스는 말한다. 예를 들면 지상활주 시에 부기장은 충돌 위험을 경계해야 하지만 고개를 숙인 채 비행관리 컴퓨터에 최종 수치를 입력하고 있는 경우가 있다.

  NTSB가 후원하는 위원회에는 ALPA 대표들이 포함되어 있고 이들은 조종사의 감시 기술을 향상시키는 본보기를 항공사에 제공하고자 한다. 이 위원회는 작년 11월에 발족했고 마지막 회의는 10월에 예정되어 있다. 제안서는 12월에 출간될 것이라고 ALPA의 인적요소 감독인 헬레나 레이드마는 말했다.

asiana-crash-rexfeatures-wh.jpg
                        
   2003년에 시작된 공식 보고에서 NTSB는 "비행 않는 조종사"를 "감시 조종사"로 재명명했지만 조종사의 감시 기술은 아직 충분히 강조되지 않는 감이 있고 이 위원회의 프로젝트에 근거를 제시해주고 있다. "관련 훈련은 이런 용어 변화를 따라가지 않았다."라고 그는 말했다.

  위원회는 이 용어를 "능동적 감시"로 재명명하여 의미를 명확히 했다. 한가지 문제는 조종사들이 수동적으로 비행기를 감시하게 조종실 시스템이 설계되는 경우가 많다는 것이다. "우리는 로보트가 아니다. 우리는 단지 앉아서 몇 시간 동안 꼼짝않고 계기를 들여다보지는 못한다."라고 레이드마는 말했다. "우리는 컴퓨터에 와이어로 연결된 게 아니다."

  그러나 조종실 설계 사상에 새롭고 급격한 변화가 없는 한 조종사들은 자동화 시스템과 상호작용하는 방법을 조정해야한다. 이는 자동화 시스템이 작동하지 않는 것처럼 머리속으로 비행기를 조종하며 한 명 혹은 두 조종사들이 "능동적으로 감시하는 것"을 의미한다고 그는 말했다. "손으로 조종할 때 얼마나 열심히 계기를 훓어보는지 생각해보라."라고 레이드마는 말했다. "이런 태도를 자동 장치로 조종하는 상황에도 적용시켜야 한다."

  미국의 일부 항공사들은 비슷한 방법으로 감시 기술을 향상시키는 훈련 프로그램을 이미 개발하고 있다. ALPA의 항공 안전 포럼에서는 제트블루 에어웨이즈의 고급 자격 프로그램 매니저인 크리스토퍼 레이드가 특별히 주제발표를 선보였다.

  이 항공사는 최근 비행을 적색, 황색, 녹색의 세 영역으로 나누는 훈련 모듈을 설치했다. 녹색 영역에서 비행기는 안정적으로 순항 비행한다. 그래서 한 조종사는 능동적으로 감시하고 다른 한 명은 전자 비행가방을 챙기거나 식사를 하는 등 중요하지 않은 일을 처리할 수 있다. 비행기가 고도 변경이나 하강에 접근할 때는 황색 영역에 있게 된다. 이때 조종간을 잡지 않은 조종사는 감시에 전념하지만 무전 복창과 같은 필수적인 업무를 수행한다. 최종 진입이나 지상 활주는 적색 영역으로 두 조종사는 모두 조종실 시스템을 능동적으로 감시해야 한다. "우리가 전하고 싶은 얘기는 손으로 비행기를 조종할 때와 똑같이 비행 계기를 감시하지 않는다면 진정으로 비행기를 감시한다고 할 수 없다는 것이다."라고 레이드는 말했다.

  



   이글은 플라이트글로벌의 FG Club 회원 페이지에 게재된 특별 보고를 번역한 것입니다.

   출처 : https://www.flightglobal.com/fg-club/in-focus/pilot-monitoring/

   위 사이트는 회원만 볼 수 있습니다.



?

  1. No Image

    MH370에 대한 추정과 반론들

    1. 이 항공기는 의도적으로 항로를 벗어나 예정된 목적지가 아닌 곳으로 비행했다. 근거 : 이 항공기는 말레이시아 항공교통관제에서 베트남 관제로 넘어가는 정확한 시점에 항로를 벗어났으며 이는 관제 기관이 사태를 파악하기까지 최대한 오랜 시간이 걸리...
    Date2014.03.23 ByMavs Reply1 Views4026
    Read More
  2. No Image

    말레이시아 항공 실종사건에 관한 가장 그럴듯한 가설

    지금까지 나온 가설 중 가장 그럴듯한 가설을 소개합니다. 원문은 영어구요 요약하면, 기체 내에 화재가 발생하여 (타이어로부터 화재 사례 소개) 화재발생시 표준절차에 의거하여 모든 전기를 차단해서 이게 트랜스폰더 끈 이유가 되고, 좌선회한 이유는 쿠알...
    Date2014.03.21 ByYuri Reply2 Views3444
    Read More
  3. MH370 사건 개요

    00시 41분 쿠알라 룸푸르 출발 01시 07분 ACARS 메시지 수신 01시 19분 관제소와 마지막으로 교신. 직후 베트남 관제소로 이관 01시 21분 관제 레이더에 마지막으로 포착. 이후 탐지 영역을 벗어나기 시작하여 01시 30분 완전히 사라짐 01시 37분에 발신 예정...
    Date2014.03.19 ByMavs Reply2 Views4444 file
    Read More
  4. PAV CTOL실험적 제품이네요~

    영상보기
    Date2014.03.10 By맑은창공 Reply3 Views3853 file
    Read More
  5. 후덜덜한 종이 Boeing 777

    후덜덜한 동영상... 일단 관련주소는... http://theawesomer.com/manila-folder-777/266370/
    Date2014.03.07 By맑은창공 Reply4 Views3805 file
    Read More
  6. Drone Survival Guide

    이제는 무인기 식별을 위해서 이런게 나올정도네요... 몇몇개 빠진것도 있는것 같은데 맞나요?
    Date2013.12.30 By맑은창공 Reply0 Views4122 file
    Read More
  7. 컨베이어 킹피쉬

    CIA가 U-2의 후계기를 구상했을 때 컨베이어가 내놓은 설계안입니다. P&W의 J-11 엔진을 사용해서 마하3.2로 순항하는 것이 목표였습니다. 스컹크웍스가 A-12의 RCS 요구를 충족시키지 못했다면 얘가 블랙 버드 자리를 꿰차고 있었겠죠. 출처 : https://w...
    Date2013.12.23 ByMavs Reply3 Views5186 file
    Read More
  8. Do-31 VTOL 수송기

    수직이착륙기의 개발이 나토에서 논의되던 1960년대에 독일의 도니에르는 VTOL형 전술수송기를 구상했다. 전장 21m, 전폭 18m인 Do-31은 최대이륙중량이 21톤이고 페이로드는 3.5톤으로 36명의 병력 혹은 3톤 트럭을 수송할 수 있기 설계되었다. 수직이착륙기...
    Date2013.12.21 ByMavs Reply0 Views4999 file
    Read More
  9. 민항기의 이륙속도

    FAA의 연방항공규정 25부(FAR Part 25)는 다발 민항기의 이륙에 필요한 속도를 다음과 같이 명시하고 있다. stall speed, Vs : 실속 속도, 비행기가 공중에 떠 있을 수 있는 최소속도 minimum control speed, Vmc : 러더 조작으로 요 컨트롤을 할 수 있는 최...
    Date2013.12.21 ByMavs Reply0 Views5455 file
    Read More
  10. RQ-180 무인기

    미국공군은 대형 무인기를 비밀리에 개발한 것으로 알려졌다. RQ-180라고 불리는 정보, 감시, 정찰(ISR) 항공기가 곧 양산이 들어가 2015년에 운용을 시작할 것이다. 노드롭은 록히드, 보잉과의 경쟁에서 승리하여 이 프로젝트를 진행했고 공군의 비밀자금이 ...
    Date2013.12.08 ByMavs Reply1 Views5351 file
    Read More
  11. 마지막 QF-4

    BAE는 16년 동안 314대의 팬텀을 무인기로 개조하여 11월 19일 마지막 기체가 틴달 기지에 도착했다. 현재까지 250대의 QF-4가 표적으로 사용되었다. 보잉은 126대의 F-16을 표적기로 개조하는 계약을 체결했다. 출처 : http://www.flightglobal.com/news/art...
    Date2013.12.06 ByMavs Reply3 Views5530 file
    Read More
  12. 중국과 일본의 방공구역 분쟁

    출처 : http://www.defensenews.com/article/20131201/DEFREG03/312010004/More-Chinese-Air-ID-Zones-Predicted
    Date2013.12.03 ByMavs Reply0 Views6124 file
    Read More
  13. 중국이 구상하는 우주정거장

    뭔가 쓸데없이 복잡하게 생겼군요. 출처 : http://www.aviationweek.com/Article.aspx?id=/article-xml/AW_09_30_2013_p24-620364.xml
    Date2013.10.04 ByMavs Reply0 Views6376 file
    Read More
  14. F-16 표적기

    2010년 3월 보잉은 QF-4를 대체하기 위해 퇴역한 F-16 126대를 표적용 무인기로 개조하는 계약을 체결했다. 현재까지 6대가 QF-16 사양으로 개조되었고 9월 19일 틴달 공군기지에서 첫 표적기가 비행시험을 받았다. 테스트 파일럿 두 명이 지상에서 이 기체를...
    Date2013.09.30 ByMavs Reply1 Views7217 file
    Read More
  15. No Image

    61년 미국에서 핵폭발 날 뻔

    최근에 기밀해제된 보고서에 의해 1961년 노스 캐롤라이나 주에서 일어난 사고로 핵폭탄이 터질 수 있었다는 사실이 밝혀졌다. 당시 B-52 한 대가 골즈보로 상공에서 테일스핀에 빠졌다. 폭격기가 추락하는 동안 마크 39 수소폭탄 두 발이 기체에서 분리되었...
    Date2013.09.22 ByMavs Reply0 Views6994
    Read More
  16. 노금석 상위 귀순 60주년

    김포에 착륙한 미그기 한국 전쟁 당시 북한 공군에서 복무했던 노금석 상위는 1953년 9월 21일 MiG-15bis를 타고 남한의 미국 공군기지로 귀순했다. 그의 부대는 단둥에 배치되어 있었으나 정전 후 순안으로 이동했다. 그때는 아직 모든 기체의 수송이 완료되...
    Date2013.09.21 ByMavs Reply0 Views8089 file
    Read More
  17. 스콜피온 공격기

    텍스트론과 에어랜드의 합작벤처인 텍스트론 에어랜드는 염가의 지상공격기를 구상하고 있다. 텍스트론은 세스나와 벨의 모기업으로 유명하다. 에어랜드는 2011년 소규모 투자자들이 설립한 회사로 새로운 경공격기 개념을 연구하고 있다. 설립자들 중에는 전...
    Date2013.09.21 ByMavs Reply3 Views8143 file
    Read More
  18. No Image

    헝그리 헬리콥터 진격의 할아버님....

    말이 필요 없는 존경스런 할아버님... http://youtu.be/CwpksY1Sj64 이상하게 유튜브 Html이... 제가 잘못하는건지ㅜㅜ
    Date2013.09.16 By맑은창공 Reply1 Views4336
    Read More
  19. S-61 Sea King Rotor Head Animation

    S-61 Sea King Rotor Head Animation 사실 헬기 제어의 핵심중 하나가 바로 헤드 아니겠습니까? 상당히 흥미로운 부분이기도 하구요.... 상당히 간단?! 한 구조에 효과적인 헤드를 갖고 있네요...
    Date2013.09.08 By맑은창공 Reply1 Views5235 file
    Read More
  20. CG를 왜 써? 실물이 있는데

    위 사진은 러시아에서 Mirror Wars라는 영화를 촬영하는 과정에서 실시된 일종의 스턴트입니다. 여기에는 Su-35UB의 프로토타입 801번 기체가 사용되었고 두 조종사는 캐노피가 없는 상태로 이륙했습니다. 그리고 마하 2를 넘을 때까지 가속한 후 후방석 조종...
    Date2013.08.25 ByMavs Reply2 Views5926 file
    Read More
  21. F-22 랜딩기어 및 M61A2

    랜딩기어가 깔끔하니 왠지 검은 구리스 묻혀주고 싶어지네요... 인간적으로 너무 깔끔한거 아냐? 건 드럼이 F-16과는 다른 형상이라 신기하네요...
    Date2013.08.15 By카이리 Reply1 Views7092 file
    Read More
  22. 수직이착륙 플라잉 카

    트랜지션을 개발한 테라푸지아는 하이브리형 동력을 사용하는 수직이착륙형 플라잉 카를 구상하고 있다. 지상에서 전기로 구동되는 이 차량은 양 날개 끝에 접는 로터가 장착되어 있다. 이륙 시에는 블레이드가 펴지고 로터가 위를 향하게 된다. 모터로 이 로...
    Date2013.07.30 ByMavs Reply4 Views8939 file
    Read More
  23. 조종실을 일깨우는 경고

    자동화가 계속 증가하는 시대에 모든 모드의 비행에서 현대적인 항공기를 운항하는 것의 의미를 분명히 하기 위해 조종사 문화가 바뀌어야 한다고 NTSB는 말한다. 작성자 : 스티븐 트림블 아시아나항공 214편이 7월 6일 샌 프란시스코에서 방파제와 충돌한 후...
    Date2013.07.29 ByMavs Reply0 Views8019 file
    Read More
  24. KAI가 제안하는 KF-X

    KAI가 KF-X-E라고 부르는 한국형 전투기 개념. T-50과 유사한 크기의 단발기로 국과연의 쌍발기 개념보다 작다. 기존 기체에서 파생된 설계는 업무량을 줄이고 가격을 낮출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이 개념은 대략 T-50을 스텔스화한 듯한 형상이지만 F-22나 ...
    Date2013.07.26 ByMavs Reply2 Views6256 file
    Read More
  25. No Image

    사설 : 어떻게 자동화 의존을 멈출 것인가?

    아시아나 214편의 추락 당시 조종사들이 오토스로틀이 속도를 유지하고 있는 것으로 오인한 것에 대해 Aviation Week가 게재한 사설입니다. 출처 : http://www.aviationweek.com/Article.aspx?id=/article-xml/awx_07_19_2013_p0-598906.xml 사고에서 성급한 ...
    Date2013.07.22 ByMavs Reply4 Views6731
    Read More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9 Next
/ 19